제약 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EDGC, 1분기 매출 112억 달성…상장 이래 분기 매출 최대치 갱신

올해 매출 500억 달성위해 국내∙외 유전체 기반 서비스 매출 확대 도모 예정

기사입력시간 19-05-15 14:17
최종업데이트 19-05-15 14:17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가 올해 1분기 매출액 112억원(연결기준)의 경영실적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는 작년 7월 상장 이후 분기 매출 최대치이며 전년도 전체 매출 대비 52%를 달성한 실적이다.

EDGC의 1분기 유전체 기반 서비스 매출 중 비침습 산전검사(나이스, NICE)는 전년 동기 기준 약 50% 증가했으며 신생아 유전자 선별검사(베베진, bebegene)는 약 28%, 유전자 질병예측검사(진투미플러스, gene2me plus)는 약 450% 증가했다.

특히 1분기 유전체 기반 서비스 매출 중 해외 매출의 비중이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해 EDGC의 전략적인 해외시장 진출 추진에 따른 누적 매출이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서비스 개발 및 고도화,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영업마케팅 및 인건비 증가 등으로 영업손실 21억원(연결기준)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EDGC는 올해 매출 500억원 달성을 위해 ▲정밀의료서비스 구축 등 파트너십을 통한 고부가가치 제휴서비스 출시 ▲해외 거점 별 서비스 현지화 및 원가 혁신을 통한 해외시장 공략 등을 전략적으로 추진함으로써 국내∙외 유전체 기반 서비스의 매출 확대를 도모할 예정이다.

EDGC 유재형 부사장은 "2018년 214억원 매출의 52%인 112억원을 올해 1분기에 기록하며 EDGC의 지속적인 유전체 서비스와 연구 개발 제품 경쟁력이 글로벌 시장에 효과적으로 포지셔닝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글로벌 유전체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게임체인저(Game Changer)로서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