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아워랩, 광우메딕스와 수면무호흡증 치료기 국내 판매 MOU

이비인후과 전문 의료장비 유통사 광우메딕스 통해 빠른 확산 기대

기사입력시간 21-03-18 14:52
최종업데이트 21-03-18 15:34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아워랩 신현우 대표(오른쪽)와 광우메딕스 김한 대표가 수면무호흡증 치료기인 옥슬립의 국내 판매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슬립테크 AI기업 아워랩은 의료기기 전문 유통사인 광우메딕스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3월부터 수면무호흡증 치료기인 '옥슬립'의 국내 유통을 광우메딕스를 통해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회사측은 "국내 회사가 직접 개발해 판매를 시작한 수면무호흡증 치료기기는 '옥슬립'이 처음이다. '옥슬립'은 아워랩이 독자 기술로 개발한 수면무호흡증 치료기기로 지난 2월 식약처의 의료기기 허가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수면무호흡증을 유발하는 똑바로 누운 자세에서만 턱을 전진시켜 증상을 개선하고 옆으로 누운 자세에서는 턱을 원위치로 회복시켜 통증 등 부작용을 최소화한다. '옥슬립'의 내장 메모리에 기록된 수면 데이터를 기반으로 환자의 상태에 대한 맞춤형 치료가 가능하다.

전 세계 10억명 이상, 국내도 200만명 이상이 앓고 있는 것으로 추산되는 수면 무호흡증은 장기간 방치할 시 부정맥, 당뇨병, 고혈압은 물론 심장 및 뇌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어 빠른 치료가 중요하다.

아워랩 신현우 대표(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교수)는 "이비인후과에서 환자들의 진료를 통해 기존의 수면무호흡증 치료기기가 유발하는 통증과 지속 사용의 한계를 보완해 옥슬립을 개발하게 됐다"며 "수면무호흡증 환자들이 보다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수면의 질을 개선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