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케이주 신장유래세포 사용 확인

STR 시험 결과 비임상부터 상업화 제품까지 239유래세포 사용…"식약처에 결과 전달"

기사입력시간 19-04-15 10:44
최종업데이트 19-04-15 10:44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국내에서 만든 인보사에도 형질전환세포를 만들 때 신장유래세포가 사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인보사케이주의 STR(Short Tandem Repeat)시험 결과 형질전환세포(TC) 성분으로 신장유래세포가 사용됐음이 확인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STR 시험은 인보사케이주의 2액인 형질전환세포가 개발과정 중에 바뀌지 않았음을 확인하는 시험이었다. 그 결과 인보사케이주의 형질전환세포 성분이 비임상단계부터 상업화 제품에 이르기까지 239유래세포가 계속 사용돼 온 것으로 확인됐다.

코오롱생명과학 측은 "이 시험결과를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전달했고, 향후에도 자료요청 등에 투명하고 성실하게 임해, 빠른 시일 내 환자분들의 불안을 해소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