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약사회, 상반기 환자안전 사고·의약품 부작용 보고 우수약국 포상

"신규약국 참여가 증가하는 만큼 적극적인 참여와 지속적인 보고 당부"

기사입력시간 19-09-10 17:13
최종업데이트 19-09-10 17:13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의약품 부작용 관리 우수협력약국' 현판 이미지.
대한약사회 환자안전약물관리본부는 2019년 상반기 환자안전 사고 및 의약품 부작용 보고 우수약국을 선정하고 포상했다고 10일 밝혔다.

2019년 상반기 지역의약품안전센터에 접수된 의약품 부작용 보고 건수는 총 932개 약국에서 1만3680건을 보고해 전년도 1만2842건 대비 약 6.5%가 증가했으며 환자안전사고 보고 건수는 총 92개 약국에서 1123건을 보고해 전년 461건 대비 43.6%가 증가했다.

또한 지역의약품안전센터는 의약품 부작용 보고 활성화를 통한 의약품안전관리에 대한 약사의 역할 강화를 위해 173개 약국을 선정해 '의약품 부작용 관리 우수협력약국' 현판을 시·도지부를 통해 배포했다.

이모세 환자안전약물관리본부장은 "의약품 부작용 보고와 환자안전 사고 예방 및 보고 활성화를 위한 약국의 참여와 노력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신규약국의 참여가 증가하는 만큼 많은 약국에서 적극적인 참여와 지속적인 보고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