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 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피플바이오-앱솔로지, 차세대 진단제품 개발 위한 MOU 체결

첫 타겟은 뇌의 퇴화정도 모니터닝하는 마커로써 타우 단백질

기사입력시간 21-01-13 15:18
최종업데이트 21-01-13 15:18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피플바이오 강성민 대표(왼쪽)와 앱솔로지 조한상 대표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혈액 기반 신경퇴행성 질환 진단 전문 바이오 기업 피플바이오는 12일 앱솔로지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차세대 제품 개발을 위한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는 피플바이오의 원천기술인 MDS 플랫폼과 광산화 형광 증폭을 활용한 앱솔로지의 고감도 정량진단기술을 접목해 새로운 제품을 개발하게 된다.

첫 타깃은 전두엽치매, 알츠하이머병 등 여러 퇴행성 뇌질환 발생에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알려진 타우 단백질이다. 피플바이오와 앱솔로지는 우선 알츠하이머병에 있어서 중요한 인자인 타우 단백질을 측정하는 혈액기반 진단키트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베타아밀로이드 분야 업그레이드 제품 공동개발도 계획하고 있다.

피플바이오 강성민 대표이사는 "MDS 기술과 고감도 정량진단기술의 접목을 통해 다양한 변형 단백질 뇌질환 진단제품의 파이프라인을 확대할 것이다"며 "플랫폼 기술 특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알츠하이머병 외 변형 단백질 질환도 편리하고 안전한 진단을 가능하게 해 사회의 편익 증대와 회사의 성장을 이뤄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