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안국약품, 제약업계 최초 사내 채용전문면접관 자격제도 도입

사내 임원 대상 채용전문면접관 2급 자격과정 진행, 면접 참여시 시험 통과 필수

기사입력시간 21-07-27 10:30
최종업데이트 21-07-27 10:30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안국약품은 지난 26일 공정하고 적합한 인재 채용을 위해 사내 채용전문면접관 자격제도를 제약업계 최초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2021년 하반기부터 안국약품 채용 면접에 참여하려면 면접관도 시험을 통과해야 한다. 

첫 단계로 이달초 사내 임원들을 대상으로 채용전문면접관 2급 자격과정을 진행했다. 

공정성을 위해 채용인증기관인 한국바른채용인증원 주관으로 진행했으며, 2급 자격과정은 채용트렌드, 채용절차법 등 관련법규, 역량평가 이론, BEI(행동사건면접), 평가오류 조정, 모의면접 실기 및 필기시험 등으로 구성된다. 

전문면접관 자격제도는 아마존, 구글 등 글로벌 기업들에서 활발히 운영하고 있으며, 한화시스템, 교원그룹, SK하이닉스 청년하이파이브, 용인시청,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국토정보공사, 에스알, 한국공정거래조정원 등 국내 민간 및 공공 부문에서도 확산되고 있다.

한국바른채용인증원 조지용 원장은 "최근 채용 이슈는 적임자 선발(right people)과 절차의 공정성(fair process) 두 마리 토끼를 다 잡는 것인데, 채용전문면접관 자격제도가 그 대안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안국약품 김승묵 경영지원 본부장은 "2030 뉴비전 달성을 위해서는 인적 경쟁력 확보가 필수"라며 "이를 위해 사내 전문 면접관(Assessor)을 양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안국약품은 지난해 7월 발표한 2030 뉴비전에 따르면, ▲종합병원 점유율 확대 ▲토털 헬스케어를 통한 사업 다각화 ▲차별화된 개량신약 발매 ▲이중 및 다중항체 파이프라인 확보를 통한 바이오 비즈니스 확대 ▲수출과 GMP 글로벌화 ▲디지털 시대에 대비한 경영 체계 구축 등이 6대 중점 추진 과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