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장정숙 의원 "인보사 사태, 식약처는 책임 떠넘기기 급급"

"인보사 사태로 한국 바이오산업 국제적으로 망신 당해"

기사입력시간 19-07-12 17:34
최종업데이트 19-07-14 22:39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사진: 장정숙 의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장정숙 국회의원은 12일 "인보사 사태로 한국 바이오산업 국제적으로 망신을 당했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기 위해 확실한 책임규정이 필요하지만 식약처는 제출된 자료가 허위였다며 코오롱 측으로 모든 비난의 화살을 돌리며 책임을 떠넘기기에 급급해 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인보사 사태로 인해 미래 먹거리 사업인 바이오 헬스 부분에 큰 타격을 입었다"며 "우리나라 경제가 요동치고 있는 시점에서 국제사회에서 이런 도덕적 타격은 치명적으로 느껴진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대책', '재탕하는 대책', '책임 떠넘기기'로 외면하는 식약처의 모습이 안타깝다"며 "제 2의 인보사 사태를 막으려면 식약처가 정말 최선을 다해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