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동아 "강정석 회장 구속 공백 최소화"

입장 발표…"리베이트 의혹 성실히 소명"

기사입력시간 17-08-08 10:44
최종업데이트 17-08-08 10:44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메디게이트뉴스 박도영 기자] 동아쏘시오그룹이 강정석 회장 구속과 관련 입장을 8일 발표했다.

동아는 "이번 법원의 구속 결정은 유죄와 무죄를 결정한 것이 아니다"면서 "향후 재판과정을 통해 의혹이 소명될 수 있도록 성실히 임하겠다"고 전했다.

더불어 "2013년 지주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각 사별로 전문경영인 체제 아래 독립 경영을 해왔다"면서 "회장의 구속에 따라 우려될 수 있는 대규모 투자 및 신사업 분야에 대한 중요한 경영상의 의사결정 등 일부 경영상의 공백은 각사 전문경영인의 책임 경영 아래 최소화함과 동시에 현 상황에 대해 전사적인 역랑을 집중해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강 회장은 2005년부터 최근까지 회사자금 700억 원을 빼돌려 이 중 55억 원을 의약품 판매와 관련해 병원에 리베이트를 제공하고, 세금 170억 원을 포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부산지법 동부지원은 7일 범죄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