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레고켐바이오, 중국 안텐진 바이오로직스와 공동연구 및 기술이전 옵션계약 체결

안텐진, 레고켐바이오의 차세대 ADC 플랫폼기술 활용해 ADC개발

기사입력시간 21-10-21 18:39
최종업데이트 21-10-21 18:39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레고켐 바이오사이언스가 중국 안텐진 바이오로직스(Antengene Biologics Limited)와 약물항체접합체(ADC)분야 공동연구 및 기술이전 옵션계약(Research Collaboration & License Option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안텐젠이 보유한 항체들과 레고켐바이오의 차세대 ADC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ADC 후보물질들을 공동으로 발굴할 예정이다. 안텐젠은 후보물질 확정 후 글로벌 개발 및 사업화 옵션을 행사하고, 이 경우 레고켐바이오는 합의된 기준에 따라 최대 4265억원(약 3억 6300억 달러) 규모의 마일스톤과 별도의 로열티, 그리고 안텐진의 제3자 기술이전 시 수익배분을 받을 수 있는 권리(Revenue Sharing)를 확보하게 된다.

안텐진은 혁신 항암제와 난치성치료제 분야에 특화된 임상개발 및 상업화에 중점을 둔 바이오제약회사로 2017년 운영을 시작으로 글로벌 파트너쉽과 내부 신약개발을 통해 8개의 글로벌판권과 5개의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지역 판권으로 구성된 13개의 임상 및 전임상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안텐진의 설립자이자 대표이사인 제이 메이(Jei Mei) 박사는 “이번 협력으로 ADC분야 최고 기술를 보유한 레고켐과 지금까지 쌓아온 내부역량 및 글로벌 항암제 개발 전문성을 통해 혁신적인 ADC후보물질의 발굴 및 개발을 가속화해 국경을 넘어 환자를 치료한다는 안텐진의 비전을 달성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레고켐바이오의 김용주 대표이사는 “안텐진의 항암제 분야 전문역량과 임상 검증 단계의 당사 ADC 플랫폼 기술이 결합된 새로운 치료제가 신속하게 개발될 수 있도록 긴밀하게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안텐진과의 계약을 포함 레고켐바이오는 ADC 분야에서만 올해 3건을 포함 총 9건의 기술이전을 하게 됐으며 연내 추가적인 기술이전도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