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카테고리

검색

0

메디컬아이피, '의료 메타버스' 실현 AR 기술 식약처 인증

중재술 및 수술 시 증강현실 기술로 해부학 구조물 구현

기사입력시간 22-02-25 14:54
최종업데이트 22-02-25 14:54

이 기사를 많이 읽은 의사

MEDIP PRO AR 화면.
인공지능(AI) 의료영상 플랫폼 및 3D응용 솔루션 기업 메디컬아이피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수술 내비게이션용 증강현실 플랫폼 ‘MEDIP PRO AR’을 탑재한 MEDIP PRO(이하 메딥프로)의 인증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국내에서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한 의료 소프트웨어가 식약처 인증을 획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MEDIP PRO AR’은 증강현실 기술을 통해 외과적 중재술 또는 수술 시 피부, 뼈, 뇌 내부 기관의 위치, 크기 등의 정보를 비침습적으로 안내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의료 소프트웨어 MEDIP PRO를 활용해 인공지능 기반의 디지털 트윈 기술로 구현한 환자의 해부학 구조물들을 AR 기술로 확장시킨 것이다.

이를 통해 의료진은 AR 기술로 구현된 실제 환자의 장기 및 병변을 육안으로 확인하며 보다 효과적으로 수술 경로, 위치 등을 결정할 수 있다. 이번 인증을 계기로 외과적 중재술 및 수술의 안전성을 제고할 수 있는 MEDIP PRO AR의 의료 현장 도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메디컬아이피 박상준 대표이사는 "회사는 환자의 인체 내부 정보를 디지털 트윈화하고 메타버스에 구현하는 다수 의료 플랫폼의 상용화를 완료했고, 이번 MEDIP PRO AR의 인증으로 증강현실 기술을 실제 의료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리서치 기관 가트너에 따르면 수술 계획, 의료 교육 등에 사용되는 AR, VR 기술 등 산업은 이제 막 촉발 단계(Innovation trigger)에 접어들었다”며 “이 가운데 메디컬아이피는 자체 개발한 메타버스 기술을 통해 글로벌 의료 패러다임 변화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